달사람닷컴으로 돌아가기
 
   

아시아인 사업체 성장률 달라스-포트워스 전국 2위

기사입력 2022-05-19 조회수 664

 

 

뉴욕에 기반을  금융 테크 회사 스마트애셋(SmartAsset) 전국 대도시 52곳을 분석한 결과 달라스-포트워스-알링턴 지역이 샌프란시스코에 이어 아시아계 사업체 성장률이 가장 좋은 곳으로 나타났다. 

아시안 소유의 사업체의 신규비즈니스 성공률소득과 고용 안정성등을 기준으로 판단 됐다. 

 

달라스-포트워스-알링턴

달라스-포트워스-알링턴은 아시아 사업체 성공률 등수에서 메트로 중에서 2위를 했으며 별로 텍사스는 3위를 했다. 

달라스-포트워스-알링턴은 2 전보다 15.33% 늘어난 19,031곳의 아시안 소유 사업체가 있으며전체 사업체 파이의 16% 차지한다.

텍사스의 스타트업 생존률은 79.63%이다. 

 

휴스턴-우즈랜드-슈가랜드

휴스턴-우즈랜드-슈가랜드는 달라스에 이어 3위를 차지했다. 

아시안 소유의 비즈니스가 2017-2019 사이에 9.57% 성장해 19,900 곳이 비즈니스 중이다. 

 

아시아 소유 비즈니스 성장률 순위는 이하와 같았다.

1위는 샌프란시스코, 2 달라스, 3 휴스턴, 4 로스앤젤러스, 5 워싱턴디씨, 6 샌디에고, 7 새크맨토, 8 리치몬드, 9 아틀란타, 10 리버사이드

 

전국적으로 2017 부터 2019 사이에 아시안 사업체의 갯수는 4.6% 늘어났다. 

특정 13 메트로에서는 이것보다 훨씬  10% 이상의 사업개체 증가를 보였다. 

 

보다 구체적인 분석데이타는 스마트애셋 통해 확인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