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지니스법률 상담
전병찬변호사의 이민법
둘셋님의 자동차 상담
정혜진변호사의 법률상담
황도기의 회계상담
캐롤톤C2원장의 교육상담
척추, 관절 상담
단오보험의 보험상담
김혜영의 건강상담
숀김의 부동산 이야기
취업이민(영주권) 상담
임영준의 융자 Q&A
디아트의 치과 Q&A
동행의 중독이야기
작성자  멍미파파 등록일  2021-10-07
제 목  Public intoxication 티켓에 관해 상담드려요


안녕하세요 난감한일이 생겨서 상담을 받으려 합니다. 

사건이 일어난 일시는 화요일 늦은오후였습니다. 회사 사람들과 회식을 했습니다. 회식중 음주를 하게되었고

음주를 했기때문에 음주운전을 피하려 저는 동료 차에 뒷자석에 몸을 맡겼습니다.

귀가 도중 경찰이 회사 동료차를 멈추고 운전자에 대해 음주 테스트를 진행하게되었습니다.

저는 뒷자석 에서 이상황을 지켜보고 있었는데 화장실이 너무 급하게 되어 경찰에게 화장실 이용 의사와

테스트 시간이 너무 오래걸려 더이상 참기 힘들다는 의사 표현을 정확히 했습니다.

하지만 경찰은 저는 차에서 나올수 없고 화장실을 갈수 없다는 애기만 했습니다.

더이상 화장실이 급해 도저히 차에 대기할수없는상황으로 다시 경찰에게 저는 운전자가 아니며 지금 차는 세워져 있고

소변이 너무급해 화장실을 사용을 위해 차에서 내리겠다고 의사표현을 정확히 밝히고 하차하는 순간 경찰은 저를 연행

했습니다. 운전자는 음주 테스트를 마치고 그자리에서 귀가 조치를 했습니다. 

경찰은 연행후 경찰서에서 저에게 Public intoxication 티켓을 발부 하였습니다.

그리고 이소식을 접한 지인이  경찰서로와 경찰의 요구대로  티켓에 대한 결제와 보호자 등록을 하기위해 

경찰에 새벽 2시에 찾아왓는데 경찰은 지인에게 5시 이후에 저를 픽업 할수있다 애기하여 지인은 밖에서 오전 5시까지

대기 후 저를 픽업했습니다. 하지만 경찰서 내부에서는 저는 이 상황을 알았고 경찰에게 지인이 보호자등록을 하기위해

밖에 와있다 의사표현을 했지만 Supervisor 경찰은 저에게 " your friend will be here after his got off at work." 이란

거짓말만 하며 저를 5시까지 구금 했습니다. 

억울한일은 화장실 사용에 대한 제재 그리고 연행 정말 억울한일은 연행후 보호자가 왔음에도 불구하고

거짓말을하며 5시 까지 구금한점입니다. 석방절차중 억울하던 저는 변호사상담을 하고싶다고 경찰에게 애기하였고

거짓말을하던 경찰은 변호사와 상담은 하지말라며 구두로 저에게 또 다시 협박한뒤 풀어줬습니다.

처음으로 이런일로 연행되었고 정말 어떻게 해야하나요 너무 억울합니다.  

 



의견글쓰기
작성자: * 의견글은 반드시 로그인해야하며, 본인글만 삭제할 수 있습니다.

이 글에 대한 의견글은 총 1건입니다.
정혜진변호사님께서 (2021-10-11) 남기신 글입니다.
불행히도 Public Intoxication charge는 이처럼 불합리한 상황에서 남발되고있는것이 텍사스의 현실입니다. 다행히 폭행을 당하거나 다치신것이 아니라면 Public intoxication charge를 없앨수있도록 해당 도시를 잘아는 형사전문변호사를 고용하셔서 재판을 요구하시는것이 좋을것같습니다. 문제는 재판을 가려면 많은 비용이 소요되어 대부분의 경우 모두 벌금만 내고 포기를 하기때문에 경찰들은 이렇게 쉽게 기소를 남발하게되는 악순환이 일어나고있는것이 사실입니다. 다만 소송을 일단 새벽2시에 보호자가 기다려도 내부적으로 연행되어온 분들을 내보내기위해선 판사의 사인을 받아야하는등 여러가지 규칙이 있을수있습니다. 따라서 이부분에서는 경찰이 일부로 그런것인지 내부 규율을 지키다보니 그런일이 발생했는지는 조사해보셔야하고요.
  법률상담 코너가 신설되었습니다    달라스닷컴   2009-11-16   3452
355     csdsc   2021-10-08   157
354     멍미파파   2021-10-07   108
353     Sun976   2021-09-15   662
352     kkkjjj88   2021-08-29   464
351     icd latte   2021-08-27   232
350     yunr   2021-08-25   240
349     Mors sola de   2021-07-21   383
348     kkkjjj88   2021-07-05   508
347     prayer   2021-07-05   249
346     aa11   2021-06-26   510
345     GrapevineGra   2021-06-25   318
344     kkkjjj88   2021-06-12   428
343     kkkjjj88   2021-06-09   490
342     아침좋아   2021-06-08   346
341     baro5362   2021-06-01   237
340     Freebird   2021-04-03   1761
339     션이   2021-03-31   772
338     lulu93   2021-03-25   518
337     소나기007   2021-03-19   377
336     션이   2021-03-12   1194
335     Jeonzu   2021-03-08   838
334     팬다   2021-02-26   397
333     kona31   2021-02-25   712
332     벼리   2021-02-20   385
331     중복아이디   2021-02-02   404
330     Heyco   2021-01-25   840
329     민충이   2020-11-28   1438
328     로마알타   2020-11-19   963
327     소나기007   2020-11-12   535
326     JJFAM   2020-10-28   453
325     konka   2020-07-25   924
324     푸우2596   2020-07-23   744
323     okijpl2   2020-07-10   904
322     gksmf1802   2020-07-06   551
321     올희   2020-06-24   798
320     Jihee   2020-05-11   1822
319     소나기007   2020-05-10   1311
318     blessingU   2020-05-05   777
317     한여유   2020-05-04   1284
316     홍세인   2020-04-27   1533
315     skfhekdn   2020-04-27   696
314     달스맨   2020-03-28   1092
313     유지   2020-03-26   628
312     하해탈   2020-03-20   722
311     소나기007   2020-03-19   1164
310     봉식   2020-02-12   1306
309     Parkpark   2020-01-30   928
308     연가시   2020-01-30   550
307     Dudu0718   2020-01-29   636
306     lolol   2020-01-29   584
305     벼리   2019-12-25   697
304     ar1hur   2019-12-14   834
303     꿀이아빠   2019-11-21   715
302     복잡함   2019-11-13   753
301     이지   2019-11-11   717
300     1004표   2019-10-18   838
299     sushiplano2   2019-10-10   1104
298     MasterKim   2019-10-01   1040
297     캐롤튼텍사스   2019-09-13   1178
296     dicer   2019-09-09   802
1 [2]  [3]  [4]  [5]  [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