법률상담
자동차상담
가정의학상담
세무회계상담
비지니스법률상담
척추/관절상담
보험상담
융자상담


작성자  Jabba 등록일  2022-11-22
제 목  교통사고 Settlement Distribution Issue


오년전쯤에 상대방 차에게 뒤를 박히는 (no our fault) 교통사고가 났습니다.

Medical bill이 너무 높게 나왔다는 이유로 lawsuit가 생겼으나, 실제의 trial이 없이 최근에 settlement가 되었습니다.

케이스가 $17,000에 settled 되었다고 우리측 변호사에게 전해들었어요. 

 

그전에 한 일년전쯤에 trial에 가기전에 우리측 변호사가 우리에게 500불을 받고 lawsuit를 trial없이 빨리 끝내는것은 어떠냐고 제안해왔지만, 우리가 거부하고, 계속 법정을 추진했어요. 

 

얼마전에 이메일로, 자기가 케이스를 마침내 법정에 가지않고 settle했고, 우리에게 돌아오는 보상금은 $1500이라고 하더군요.  (처음에는 $1000이라고 하더니, 곧 정정하는 이멜을 다시 보내서 천오백이라고 말을 바뀌었어요) 비록 총 $17000을 받기로 되어있지만, 자기 pocket으로 낸 비용이 약 4000불정도라고 합니다.

 

우리측 변호사에게, 그렇게 많은 비용을 개인적으로 쓴것에 대한 invocie를 전부 이메일로 보내달라고 하니까

일주일후에 7개의 첨부서류를 이메일로 보내주면서,  우리가 받을 보상금에대한 액수가 또 한번 바뀌었어요.

자기가 PIP를 신청할건데,  그러면 $2500을 더 받을수 있다고 하네요.

그중 십프로 250불은 자기가 charge할거니, 전에 말한 $1500에서 PIP를 합한 총 $3750을 우리가 받게될거니, $17,000를 release한다는 양식에 싸인을 하라고 합니다.

 

이전에는 두어번 교통사고가 났을때,  변호사 사무실에 전화 한통이면 6개월에서 1년안에 별 문제없이 1/3의 share의 check가 날라와서 아무 신경쓰지않고 그냥 treatment에만 전념하며 넘어가고는 했는데, 이번에는 5년에 넘도록 오래걸리고, 복잡하고, 신경이 쓰이는지 모르겠네요.

그냥 이 선에서, 싸인하고 settle해야할까요? 이 변호사를 믿을수가 없네요. 

PIP를 신청할거라고 하는데, 혹시 우리 보험회사에 신청하는거면, 후에 불이익은 (increase of insurance fee) 없을지 걱정이 되네요.

조언 부탁드립니다.

 

 

 

 

의견글쓰기
작성자: * 의견글은 반드시 로그인해야하며, 본인글만 삭제할 수 있습니다.

이 글에 대한 의견글은 총 1건입니다.
정혜진변호사님께서 (2022-11-22) 남기신 글입니다.
외람되지만 말씀하신 내용으로는 저도 매우 혼란스럽습니다. 왜냐면, 보통 교통사고해결에대한 distribution에대해서 문서로 병원비는 얼마. 변호사비용과 사건비용은 얼마, 사건의뢰인에게 가는 보상금은 얼마라고 명확히 구분이 된후 의뢰인의 동의서를 받아서 해결을 하게됩니다. 막판에 상대방쪽에서 더 받아내게되는 경우 ( 이런경우 $17000불이 더 위로 올라가게되는 경우) 손님에게 더 많은 보상액을 드리게되는 경우는 있을수있지만 이미 손님동의도 없이 $17000으로 합의를 본후 손님에게 가는 보상액이 더 올라가게되는것은 아마 병원에서 할인을 더 해주었기때문일수도 있고 다른 사정이 있을수 있고여러 상황을 제가 알수가없어서 어찌된 영문인지 파악을 할수없네요. 어느변호사님인지 모르지만 5년동안 많이 수고를 하셨던같은데 고민하지마시고 자세한 내역서를 달라고하시면서 설명을 부탁드리시면될것같네요.
  법률상담 코너가 신설되었습니다    달라스닷컴   2009-11-16   3619
390     dallas><   2022-12-01   45
389     이런됭장   2022-11-22   84
388     Jabba   2022-11-22   82
387     아침좋아   2022-11-19   130
386     이런됭장   2022-11-02   296
385     novastar   2022-10-24   311
384     juhm   2022-10-02   605
383     JUNE22   2022-09-30   484
382     eundoree   2022-09-07   680
381     Jimmmm   2022-08-16   455
380     884242   2022-08-11   370
379     Hand12   2022-08-04   362
378     celticcloud   2022-08-01   535
377     Gurumi   2022-08-01   406
376     CHEESECAKE   2022-07-22   364
375     꾸꾸룩스   2022-07-22   428
374     wpwlgus   2022-07-16   1178
373     dhjoung1202   2022-07-16   637
372     뉴욕촌놈   2022-07-09   292
371     Youngs   2022-07-01   312
370     dallasm   2022-06-14   859
369     꼬맹이98   2022-06-01   631
368     청산   2022-05-31   308
367     세미센서   2022-05-19   611
366     herman   2022-04-26   616
365     pt2   2022-04-16   446
364     동해물   2022-03-26   409
363     나팔꽃   2022-03-09   824
362     1004표   2022-03-07   304
361     힘든하루   2022-02-19   710
360     힘든하루   2022-02-19   453
359     tcsb   2022-02-16   504
358     알링톤   2022-02-03   368
357     csdsc   2022-01-27   452
356     인어의꿈   2022-01-17   352
355     jina86   2021-12-29   640
354     TrueMind   2021-12-18   413
353     멍미파파   2021-10-07   534
352     Sun976   2021-09-15   1664
351     kkkjjj88   2021-08-29   1246
350     icd latte   2021-08-27   527
349     yunr   2021-08-25   529
348     Mors sola de   2021-07-21   607
347     kkkjjj88   2021-07-05   1100
346     prayer   2021-07-05   471
345     aa11   2021-06-26   909
344     GrapevineGra   2021-06-25   536
343     kkkjjj88   2021-06-12   903
342     kkkjjj88   2021-06-09   889
341     아침좋아   2021-06-08   620
340     baro5362   2021-06-01   526
339     Freebird   2021-04-03   2547
338     션이   2021-03-31   1093
337     lulu93   2021-03-25   735
336     소나기007   2021-03-19   561
335     션이   2021-03-12   1576
334     Jeonzu   2021-03-08   1089
333     팬다   2021-02-26   579
332     kona31   2021-02-25   1124
331     벼리   2021-02-20   548
1 [2]  [3]  [4]  [5]  [6]  [7]